게시판 공지사항
제목 ′TV소설 별이 되어 빛나리′ 류태호, 조은숙 숨통 죄기 시작…황금희, 차도진 시켜 살인사건 조사
′TV소설 별이 되어 빛나리′ 44회 예고가 공개됐다. <사진=KBS 2TV ′TV소설 별이 되어 빛나리′ 캡처>
′TV소설 별이 되어 빛나리′ 류태호, 조은숙 숨통조이기 시작…황금희, 차도진 시켜 살인사건 조사
  
[뉴스핌=황수정 기자] ′TV소설 별이 되어 빛나리′ 류태호가 조은숙을 압박한다.
  
30일 방송되는 KBS 2TV 아침드라마 ′TV소설 별이 되어 빛나리′ 44회에서는 이창석(류태호)이 오애숙(조은숙)의 숨통을 조인다. 
  
지난 방송에서 오애숙은 박미순(황금희)에게 약점이 잡힌다. 오애숙은 박미순에게 벗어나기 위해 과거 양공주 시절 그의 사진을 갖기 위해 혈안이 된다. 
  
이창석은 서동필(임호)의 집에 찾아가 일부러 박미순의 이야기를 꺼낸다. 이창석은 "얼마 전에 미순이 만났어"라며 "뭔가를 팔고 가더라고"라고 말했다. 동필은 미순의 이야기에 관심을 보였고, 이 이야기를 엿듣던 오애숙은 긴장한다. 
  
오애숙은 이창석을 몰래 만나 "누구 죽는 꼴 보고 싶어서 이러는 거냐"고 따진다. 그러자 이창석은 "장난쳤다가는 바로 네 남편에게 달려갈거야"라고 협박한다. 
  
박미순은 홍성국(차도진)에게 "내가 아는 사람이 살해당했다"며 "이 사건을 다시 한 번 조사해주면 좋겠어"라고 부탁한다. 
  
한편, 동필의 대영방직 생산라인에 사고가 발생한다. 윤종현(이하율)은 이를 반격의 기회로 삼고자 한다.
  
KBS 2TV ′TV소설 별이 되어 빛나리′ 44회는 30일 오전 9시 방송된다.
첨부파일